코로나19 시대 유통망 재편, ‘블록체인’ 역할 더 커진다

등록일2020-06-03

조회수55

 

코로나19 시대 유통망 재편, ‘블록체인’ 역할 더 커진다

 

 

network-3607641_640
사진=픽사베이

 

코로나19 사태로 글로벌 유통망이 재편되고 뉴노멀 시대가 한층 가까워지면서 블록체인이 글로벌 공급망 관리의 핵심 솔루션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3일 김동그라미 코트라 미국 뉴욕관은 IBM의 블록체인 서플라이 체인 솔루션 엑셀러레이션인 최낙준 프로그램 디렉터와의 인터뷰를 소개하며 블록체인 솔루션이 급부상할 것이라 전했다.

우선 최 디렉터는 코로나19로 기존의 ‘포인트 투 포인트’(Point to point) 거래 방식이 한계를 드러내며 블록체인 솔루션 수요가 폭발할 것이란 봤다.

특히 헬스케어와 식료품은 코로나19 사태로 수요와 공급 문제가 두드러졌다는 설명이다. 식료품점에서는 수요 급증으로 연일 우유 가격이 올랐지만 식당에 우유를 납품하던 축산농가는 식당들이 문을 닫자 팔 곳을 찾지 못해 생산한 우유를 폐기처분했다.

의료 분야도 마찬가지다. 의료용품 수요가 폭발했지만 관련 기업들이 기존 의료용품 조달 프로세스에 의지하면서 수요와 공급에 문제가 발생했다.

최 디렉터는 “블록체인 기술은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신속한 결정을 내릴 수 있게 한다”며 “환경 변화로 새로운 수요가 발생했을 때 재빨리 믿을 수 있는 공급처를 찾아 소비자에게 판매하는 것을 가능케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공급계약을 체결하면 처음 만나는 업체라도 필요한 정보와 이력을 실시간 디지털 형태로 바로 검증할 수 있어 거래 신속성과 신뢰성을 높일 수 있다”며 “안전하면서도 신뢰성 있는 중요한 정보를 바탕으로 신속하게 거래를 성사시키는 것이 블록체인의 제공 가치”라고 밝혔다.

실제 의료장비 공급업체를 연결해주는 IBM의 ‘래피드 서플라이어 커넥트’(Rapid Supplier Connect)는 코로나19 사태로 위력을 떨쳤다.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연방·지방정부의 조달부서, 의료기관, 약국 등 바이어와 의료장비 공급망을 신속히 연결해준 것이다. 해당 서비스는 오는 8월 말까지 협력업체에 무상으로 제공되면서 파트너사 확대에도 일조하고 있다. 

connection-4884862_640 (1)
 

최 디렉터는 앞으로 포인트 투 포인트 방식의 공급망 체결 시대는 서서히 저물게 될 것이라 내다봤다. 수요와 공급이 어떻게 변할지 모르는 예측불가능한 시대에서 위기에 빠르게 대응하고 트렌드에 유연히 대처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공급망이 필연적 흐름이란 확신이다. 

그는 “샐러드 식당의 경우 시시각각 변하는 채소와 과일의 소비자 수요, 특정 품목에 발견된 병원균, 리콜 등 공급망을 흔들 수 있는 요인이 광범위하다”며 “블록체인 기술을 통한 디지털 정보로 수요와 공급 문제를 적소에 파악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거나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블록체인의 광범위한 활용성도 큰 장점이다. 최 디렉터는 “블록체인 기술은 국방분야에도 적용된다”며 “군사적 위협 발생 시 단시간 내 필요한 국방물자를 어디서 어떻게 효율적으로 공수할지 내부 블록을 구성하고 공급망을 관리해 빠른 대응을 가능케 한다”고 전했다.

이밖에 블록체인은 여러 조직 간의 정보 공유로 신뢰성 있는 데이터 구축을 실현하면서 효율적이고 신속한 공급망을 가동케 만든다. 공급망 다변화가 필요할 때 새로운 협업 기회를 창출하는 것도 블록체인이 가진 강점이다.

최 디렉터는 “최근 프로세스 자동화, AI와 머신러닝, IoT 등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나 기업 간 협업에서 이러한 기술의 가치 실현은 데이터 신뢰성에 크게 의존한다”며 “데이터 신뢰성이 적은 신기술 도입은 오히려 기업 혼란만 초래할 수 있기에 블록체인은 신뢰성 있는 데이터 공유를 위해 앞으로 수요가 증가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찌감치 블록체인 솔루션 도입에 나선 IBM은 고객사들의 데이터 공유에만 머물지 않고 기존 사업의 빠른 확대와 다변화, 기업 효율성 증대, 신규 사업 모델 창출 전략 등으로 확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출처 :  http://www.viva100.com/main/view.php?key=20200603010000927